2017.09.05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GreenBuild 2017, 국내외 인사 대거 참석

신재생E·녹색건축 전시회 ReGreen 이달 개최
국제컨퍼런스 GreenBuild, 부대행사로 열려

국내 최초·최대규모의 신재생에너지 및 녹색건축 전시회인 ‘ReGreen 2017(Renewable energy & GreenBuild 2017)’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ReGreen은 녹색건축을 선택이 아닌 필수로 인식되도록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녹색건축의 핵심축인 신재생에너지를 비중 있게 다룸으로써 사회적인 관심을 제고시키기 위해 치러지는 전시회로 9월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한국그린빌딩협의회(회장 박진철, KGBC), 코엑스, 이상M&C, 칸(kharn)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서울시가 후원하는 이번 전시회는 산업통상자원부 주최로 열리는 ‘Energy Plus’ 행사와 연계돼 치러진다.


GreenBuild, ‘지식교류의 장’
특히 이번 전시회의 부대행사로 열리는 국제컨퍼런스 ‘GreenBuild 2017’에는 국내외 오피니언 리더들이 참석해 세계적인 정보교류의 장이 될 전망이다.

GreenBuild는 각국의 그린빌딩협의회가 세계 곳곳에서 개최하는 컨퍼런스의 명칭으로 이번 행사는 KGBC와 칸이 주관해 서울에서 치러진다는 성격이 있다. 컨퍼런스 개막총회(Opening Plenary)에서는 △전현희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의원 △김명자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회장 △타이 리 시앙(Tai Lee Siang) 세계그린빌딩협의회(WGBC) 회장 △마헤쉬 라마누잠(Mahesh Ramanujam) USGBC 회장 등이 참석해 축사·기조연설을 한다.

컨퍼런스는 전시회 기간인 3일간 3개 세션, 10여개 세미나로 구성된다. 전체적으로 40여개 주제발표, 시상식, 교육 및 투어프로그램이 열릴 전망이다.

세션1은 KGBC가 주관해 국제적 성격의 프로그램으로 꾸려졌다. 글로벌 녹색건축 사례와 인증제도 등이 소개되고 세계를 향하는 우리나라 녹색건축을 조명할 계획이다.

세션2는 칸이 주관해 국내 녹색건축의 제도와 기술을 조명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1일차 ‘국내 녹색건축의 현주소와 발전방향’ 세미나에서는 △국토교통부 △서울특별시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한국건설기술연구원 △LH그린리모델링창조센터 △대한설비공학회의 발표가 이어진다.

또한 2·3일차에는 ‘제로에너지시대패시브건축·냉난방공조·신재생에너지의 역할은’을 주제로 공기업·연구소·협회와 기업의 발표가 이뤄진다.

세션3에서는 교육·투어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교육은 LEED CMP Program으로 진행되며 ‘그린빌딩 투어’는 롯데월드타워의 전망대·주요시설을 둘러본다.

GreenBuild 2017 컨퍼런스 세션1·3은 유료로 진행되며 세션2는 무료다. 유료세션에 참석하기 위해서는 참가등록이 필요하고 조기등록할인은 9월15일까지로 유료세션 참가문의는 KGBC사무국(02-558-3013)으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