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4 (월)

  • 구름많음동두천 9.8℃
  • 구름많음강릉 13.7℃
  • 맑음서울 12.7℃
  • 구름많음대전 11.5℃
  • 구름조금대구 9.9℃
  • 맑음울산 12.2℃
  • 맑음광주 12.8℃
  • 맑음부산 14.7℃
  • 구름조금고창 9.7℃
  • 구름많음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4.2℃
  • 구름많음보은 8.1℃
  • 구름많음금산 8.9℃
  • 맑음강진군 10.1℃
  • 맑음경주시 8.6℃
  • 구름조금거제 12.7℃
기상청 제공

中 메이디그룹, 하니웰 N41 사용 검토

에어컨용 냉매 성능 입증 공동 노력
R410A대체 GWP 낮은 비가연성 냉매

에어컨 및 냉난방공조설비 대체 냉매인 R410A를 대체하기 위해 개발된 하니웰의 솔스티스(Solstice) N41(R466A)의 잠재력을 확인한 도시바 캐리어(Toshiba Carrier)에 이어 중국의 홈 어플라이언스 제조기업인 메이디(Midea)그룹도 대체에 나설 것으로 기대된다.

하니웰은 시스템에어컨(VRF)과 냉난방공조설비에서 기존에 사용하던 R410A냉매를 새로운 냉매인 솔스티스 N41(R466A)로 대체하기 위해 중국의 홈 어플라이언스 제조기업인 메이디그룹과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고 밝혔다.  

공조용 냉매로 개발된 하니웰의 N41의 지구온난화지수(GWP)는 R410A보다 65% 낮은 733이며 R32, R125, R13I1(CF₃I)의 혼합냉매로 비가연성이다. 에너지효율은 R410A와 동등한 수준이지만 더 높은 환경온도에서 효율이 올라가는 특징도 있다. 이에 따라 N41은 R410A보다 더욱 에너지효율적이고 환경친화적인 냉매로 평가받고 있다.

메이디그룹은 환경 규정을 준수하고 고객에게 지속가능하고 안전한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하니웰의 솔스티스 N41 냉매 사용을 적극 검토키로 했다.

크리스 라피에트라 하니웰 부사장 겸 공조용 냉매 책임자는 “솔스티스 N41은 R410A보다 지구온난화지수가 65% 낮으며 안전은 물론 에너지효율성과 환경 지속가능성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며 “메이디와의 제휴를 시작으로 많은 기업이 솔스티스 N41을 선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솔스티스 N41은 올해 말 상용화되면 냉난방시스템에서 R410A를 대체하는 최초의 비가연성이자 GWP가 낮은 냉매로 기록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업계에서 R410A의 대체냉매로 거론되는 제품들은 가연성이어서 위험성이 높다.

솔스티스 N41은 지구온난화지수가 낮은 비가연성 냉매이기 때문에 화재 위험 완화를 위해 작업자들에게 전문적인 교육을 할 필요가 없다. 이는 인증 받은 계약 업체를 선별하는데 시간과 비용을 투자하는 많은 기업들에게 큰 장점으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