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맑음동두천 27.0℃
  • 구름많음강릉 23.4℃
  • 구름많음서울 28.1℃
  • 구름많음대전 27.3℃
  • 구름많음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5.0℃
  • 구름많음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23.0℃
  • 구름많음제주 22.9℃
  • 맑음강화 20.7℃
  • 구름많음보은 25.5℃
  • 구름많음금산 25.7℃
  • 구름조금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5.7℃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강서시장, 광학센서 제상시스템 도입

ROI 1.4년…에너지절약효과 ‘확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공영도매시장 중 하나인 서울시강서농산물도매시장(이하 강서시장)이 저온창고에 광학센서 제상시스템을 적용, 콜드체인유통의 중심에서 에너지절약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강서시장은 전국 33개 공영도매시장 중 거래물량은 2위이며 최대 저온창고를 보유한 곳이다.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해 서울 및 경기도 2,000만명의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또한 전국에서 유일하게 경매제와 시장도매인제를 동시에 운영하며 공영도매시장의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최근 대형마트, 새벽배송 등 민간 신선식품 배송시장이 커지며 공영도매시장의 거래비율이 줄어들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강서시장은 2005년부터 2019년까지 거래금액이 236% 상승하며 공영도매시장의 성장잠재력을 확인시켜주고 있다.

에너지사용량 28% 감소
강서시장은 청과동, 시장도매인동, 식품종합상가동에 총 89개 6,743.63m²의 저온창고를 운영하고 있으며 설비용량은 354.23RT, 저장능력은 5,070톤에 달한다. 이는 국내 공영도매시장 중 가장 큰 규모에 해당된다.

저온창고는 특성 상 창고내부 증발기핀에 발생한 성에를 제거하기 위해 제상히터가 주기적으로 가동돼 많은 전기가 소모될 수밖에 없는 구조다. 기존에 사용되고 있던 타이머방식의 제상히터는 성에가 낀 정도와는 상관없이 일정시간마다 히터가 돌아가 불필요한 에너지가 사용됐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광학센서를 이용한 제상시스템이 적용됐다. 광학센서가 증발기 핀에 발생한 얼음두께를 감지해 필요시에만 제상히터가 가동, 에너지사용을 최소화하고 농산물의 신선도를 유지시키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

강서시장을 운영하고 있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 2019년 9월부터 2020년 1월까지 5개월간 시장도매인동 2개소에 광학센서 제상시스템을 설치, 에너지사용량 28%가 감소한 것을 확인했다. 이는 연간 전기요금 896만원에 해당되는 금액이며 강서시장 저온창고는 농사용전력요금을 적용받아 평균 60%가 저렴한 것을 감안하면 매우 큰 비용절감효과다.

또한 지난 5월 시장도매인동의 나머지 18개 저온창고에 광학센서를 적용했으며 올해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가 관리하는 저온창고인 청과동 60개소에 대한 추가설치를 계획하고 있다.

시장도매인동과 청과동의 총 80개소 저온창고의 제상히터에 사용되는 전력량은 213만kW로 전기요금은 연간 1억1,200만원이다.

이중 28%의 전력량을 줄인다면 절감액은 3,136만원이 예상된다. 이로 인한 투자비 회수기간은 시장도매인동 1.4년, 청과동 1.8년이므로 ROI가 매우 우수한 사업으로 볼 수 있다.

김주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차장(한국설비기술협회 냉동·냉장 기술전문위원)은 “공영도매시장에서 콜드체인 신기술을 적극 도입한다면 농민들은 좋은 가격을 받고 국민들은 신선한 먹거리를 제공받을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우수한 기술과 제품에 대한 발굴과 적용에 노력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