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9 (화)

  • 흐림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22.6℃
  • 흐림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4.7℃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3.0℃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6℃
  • 흐림보은 22.2℃
  • 흐림금산 22.4℃
  • 구름많음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더 뉴스

세계 최초 부생수소 발전소 준공

16만 가구 사용 가능한 연간 40만MWh 전력생산



정세균 국무총리가 28일 대산 수소연료전지발전소 준공식에 참석해 “2040년까지 발전용 연료전지 15GW를 생산하고 세계시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준공한 대산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는 부생수소를 에너지원으로 활용한 세계 최초의 상업용 발전소다. LNG에서 추출한 수소를 사용하던 기존 연료전지발전소와는 다르게 인근 석유화학공장 공정에서 부산물로 발생해 버려지던 부생수소를 연료전지에 직접 투입함으로써 추가적인 온실가스 배출이 없는 친환경 발전소다. 

대산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는 16만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연간 40만MWh 전력을 안정적으로 생산, 근처 전기수요지에 공급하게 되므로 전기생산지와 수요지를 인접시키는 분산형전원*의 취지에도 부합한다. 또한 발전기에 장착된 미세필터를 통해 공기 중 초미세먼지까지 정화해 성인 약 35만명이 숨쉴 수 있는 깨끗한 공기를 발전소 인근지역에 공급하게 된다.

정 총리는 “대한민국은 전 세계 수소연료전지 보급량의 40%를 차지할 정도로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고 2040년까지 발전용연료전지 15GW를 생산(내수 8GW 보급)해 수출산업으로 육성할 목표를 가지고 있다”며 “본격적인 ‘수소경제 성장기’로의 진입을 앞두고 있는 지금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며 정부도 ‘수소경제위원회’를 조기출범 시키는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지난 1일 ‘제1차 수소경제위원회’에 참석, 민간 위원들과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정책을 심의·의결한 이후 3일 완주 수소충전소와 현대차 전주공장 현장방문을 통해 수소모빌리티 현황을 점검했다. 이후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준공식에 참석, 에너지분야에서 수소경제로의 이행의지를 적극 표명했다. 



*분산형전원 : 별도의 송전망투자 없이 전원을 공급하는 방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