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2.5℃
  • 맑음광주 3.8℃
  • 맑음부산 4.2℃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6.6℃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더 뉴스

귀뚜라미보일러 아산공장 화재…보일러 조립동 전소

샌드위치패널·한파 등 초진 난항 겪어


새해 첫 날인 1월1일 오전 7시48분께 충남도 아산시 탕정면 소재 귀뚜라미보일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오전 8시16분 대응 1단계에서 2단계로 상향, 소방대원 등 415명과 장비 50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화재발생 3시간 만에 큰 불길을 잡았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대응 1단계로 다시 하향됐다. 


화재는 공장 내 2층규모 보일러 조립동 1만4,000m²를 모두 태우고 옆에 위치한 2만4,000m²규모 건물까지 확대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화재가 발생한 보일러 조립동이 샌드위치 패널로 구성돼있을 뿐만 아니라 한파로 인해 소방복 등 장비까지 얼면서 진화에 차질이 발생했다. 화재 당시 공장은 가동되지 않고 있었으며 몇 명의 관리직원만 근무 중이었다. 


소방당국의 관계자는 “현재 초진 상태로 잔불을 끄고 있다”라며 “자세한 화재경위와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