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30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5℃
  • 맑음강릉 29.9℃
  • 구름조금서울 26.2℃
  • 맑음대전 26.6℃
  • 맑음대구 28.7℃
  • 맑음울산 27.8℃
  • 맑음광주 28.0℃
  • 맑음부산 26.0℃
  • 맑음고창 27.5℃
  • 맑음제주 25.9℃
  • 구름많음강화 24.0℃
  • 맑음보은 25.2℃
  • 맑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7.3℃
  • 맑음경주시 29.2℃
  • 맑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더 뉴스

산업부, 청정E 확산 국제협력 강화

천영길 실장, 청정E·미션이노베이션장관회의 참석
새정부 E정책방향 소개·건물효율·수요관리 강조

천영길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산업실장은 9월21~23일 미국 피츠버그에서 개최된 ‘제13차 청정에너지장관회의·제7차 미션이노베이션장관회의’에 한국대표로 참석했다고 밝혔다. 

청정에너지장관회의는 청정에너지 보급확산을 위해 2010년도 출범해 현재 회원국이 30개국에 달하며 미션이노베이션장관회의는 청정에너지R&D 확대를 목표로 2015년 출범한 후 현재 23개국이 참여하고 있다. 한국은 두 회의체 출범 당시부터 회원국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개최국인 미국은 9월21일 제니퍼 그랜홈 에너지부 장관의 개회식 연설을 통해 6번째 에너지어스샷(Energy Earthshot)인 산업열샷(Industrial Heat Shot)을 공개했다. 산업열샷은 철강·화학 등 산업에서 사용하는 열을 원자력·재생에너지 등 청정에너지로 생산하고 혁신적인 전기 및 저온활용 공정을 개발해 2035년까지 산업열의 온실가스 배출 85% 이상 저감을 목표로 한다. 

현재까지 발표된 에너지어스샷은 △수소샷(10년 내 수소 1kg 가격 1달러 달성) △장주기에너지저장샷(10년 내 ESS비용 90% 절감) △탄소제거샷(탄소 1톤 포집비용 100달러 미만 달성) △지열샷(2035년 지열시스템비용 MWh당 45달러 달성) △부유식해상풍력샷(2035년 MWh당 45달러 달성) 등이다. 

회의에 참석한 각국 수석대표들은 자국의 에너지정책 추진현황을 설명하고 ‘빠른 혁신과 보급(Rapid Innovation and Deployment)’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토론과 논의도 심도있게 진행했다. 

한국 대표단은 지난 7월 발표한 ‘새정부 에너지정책 방향’을 미국, 영국 등 주요국과 공유하고 청정에너지로서의 원전의 중요성과 확대방안, 에너지수요관리와 효율혁신 필요성을 강조했다. 

9월22일 오전에 진행된 수석대표와 주요기업 CEO가 해당 이슈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는 세션인 ‘수석대표-CEO 라운드테이블’에서 한국은 건물효율, 원자력 등 2개 분야에 배정됐다. 

건물효율과 관련해 ‘건물효율향상의 보급확대정책과 민·관협력방안’에 대해 천영길 실장은 “한국정부는 R&D투자, 제로에너지건축인증 의무화 및 에너지사용량 목표관리제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민간 탄소중립 건축생태계가 형성될 수 있도록 정부는 관련규정에 건축현장의 실제 환경을 면밀히 반영해야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원자력과 관련해서는 ‘청정에너지로서 원전의 이점 및 성공사례 확산과 민간투자 장려방안’에 대해 참석자간 의견을 공유했다. 

천영길 실장은 “원전은 안정적인 전원공급, 연료가격의 안정성, 높은 경제성 및 무탄소배출인 청정에너지”라며 “한국의 새정부는 에너지안보 강화와 탄소중립 달성수단으로 재생에너지와 함께 원전을 조화롭게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오후에 개최된 ‘CEM13/MI-7 장관회의’에서는 청정에너지 확산을 위한 CEM/MI 회의체의 기능과 역할, 청정에너지 우선순위에 대한 각국의 견해 등을 공유했다. 

회의에서 천영길 실장은 “CEM과 MI는 글로벌 에너지정책의 연합체로서 청정에너지 기술혁신과 보급확대를 위한 각국의 역량을 결집할 수 있도록 많은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라며 “한국 새정부는 에너지안보 강화 및 청정에너지 전환가속화를 위해 합리적인 에너지믹스 구성과 함께 청정에너지로서의 원전활용, 재생에너지·수소에너지 보급, 산업·건물·수송부문의 효율혁신을 우선 시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부대행사로 진행된 제8회 ISGAN(국제스마트그리드협의체) 어워드에서는 한국 한전전력연구원의 ‘V2G 핵심요소 실증사업’과 스마트그리드협회의 ‘스마트그리드 교육사업’ 프로젝트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천영실 실장은 시상자로 참석, 현장에 참석한 박기준 전력연구원 수석연구원에게 우수상을 수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