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8.3℃
  • 흐림강릉 13.3℃
  • 흐림서울 8.5℃
  • 흐림대전 11.1℃
  • 대구 14.6℃
  • 울산 15.6℃
  • 흐림광주 13.0℃
  • 부산 16.5℃
  • 흐림고창 11.7℃
  • 제주 15.5℃
  • 흐림강화 6.6℃
  • 흐림보은 11.0℃
  • 흐림금산 11.2℃
  • 흐림강진군 13.8℃
  • 흐림경주시 15.3℃
  • 흐림거제 15.6℃
기상청 제공

더 뉴스

국표원, 차세대 연료전지 국제표준화 전략방안 도출

연료전지기술委 회의 개최

수소를 이용해 전기에너지를 생산하는 연료전지기술분야 선도국 전문가들이 서울에 모여 국제표준화전략을 논의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이상훈)은 연료전지 기술위원회(IEC/TC 105) 회의를 10월20일부터 21일까지 서울 소피텔호텔에서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는 우리나라를 포함한 미국(비대면), 캐나다, 프랑스, 독일, 일본, 중국 등 연료전지기술 국제표준 개발을 주도하는 13개국 4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수소연료전지 제품들의 공정하고 명확한 성능비교를 위해 연료전지 스택의 평가방법에 대한 합의를 도출했다. 

또한 굴삭기와 같은 건설기계용, 열차 및 선박의 대형 수송용 연료전지제품이 시장에 원활히 진입할 수 있도록 성능평가방법을 국제표준으로 제정해 나가기로 했다. 

우리나라는 신규 국제표준 제안으로 수소활용 삼중열병합 연료전지와 사용후 연료전지 스택에 대한 성능평가방법 2건을 발표했다. 이번에 제안하는 수소활용 삼중열병합 연료전지에 대한 평가방법은 기존 삼중열병합 연료전지가 전기, 온열, 냉열 등 3가지를 생산하는 것 외에 정제된 수소까지 생산하는 차세대 연료전지의 성능을 평가하는 방법이다. 


사용후 연료전지 스택에 대한 성능평가방법은 수소차용, 건물용 연료전지 등에서 사용된 연료전지 스택을 회수해 잔존가치를 평가해 재사용을 돕게 하는 표준안이다. 

이상훈 국표원 원장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차세대 연료전지기술 개발과 활용범위가 확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나라는 수소연료전지 R&D결과들을 연계해 국제표준을 제안하고 있다”라며 “수소기술분야 국제회의, 컨퍼런스 개최 등 국제표준 협력활동을 강화해 국내 전문가들의 국제표준화 참여기회를 제공하고 우리의 기술을 국제표준으로 반영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