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7.7℃
  • 구름많음강릉 14.6℃
  • 연무서울 8.2℃
  • 박무대전 11.0℃
  • 연무대구 15.2℃
  • 구름조금울산 16.9℃
  • 박무광주 13.8℃
  • 구름조금부산 15.6℃
  • 흐림고창 10.2℃
  • 맑음제주 17.6℃
  • 구름많음강화 8.8℃
  • 흐림보은 8.5℃
  • 흐림금산 11.7℃
  • 구름많음강진군 15.3℃
  • 구름많음경주시 16.3℃
  • 맑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2019 녹색건축한마당, 스마트 녹색건축 ‘진화’

4차 산업혁명기술 기반 건설산업 녹색혁신 조망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가 녹색건축의 확산‧정착을 도모하고 민간‧공공‧학계가 모여 아이디어와 최신기술, 국내외 정책 등을 공유하는 소통의 장 마련을 위해 오는 11월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2019 녹색건축한마당’을 개최한다.


올해 9회째를 맞는 녹색건축한마당은 한국감정원이 총괄 주관기관을 담당하고 한국건설기술연구원(KICT), 대한건축사협회, 건축도시공간연구소(AURI), 한국시설안전공단, 한국에너지공단,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녹색건축 관련기관이 후원한다.


존 번 美 재생E재단 이사장 기조강연
이번 행사는 ‘Smart: beyond green, 녹색을 스마트건축으로!’를 주제로 개최된다. 이는 첨단 정보통신기술의 발전으로 촉발된 산업 및 사회전반의 혁신적 변화를 녹색건축을 통해 살펴보자는 의미다.


올해는 존 번(John Byrne) 미국 재생에너지환경재단 이사장이 기조연설자로 나선다. 존 번 이사장은 2007년 노벨평화상을 수상한 UN산하 기후변화협약 정부간 협의체(IPCC)의 일원이자 미국 델라웨어대학교 에너지환경정책연구소 소장 겸 기후정책학 석좌교수로 ‘솔라시티 서울’의 자문위원을 역임한 바 있다.


이외에도 △녹색건축 유공자 표창 △녹색건축대전 시상 등 공식행사와 함께 녹색건축 관련 다양한 세미나와 부대행사가 마련된다. 4차산업과 스마트건축을 주제로 △녹색건축 주제포럼 △녹색건축 정책토론회가 개최되며 △한-EU 제로에너지빌딩 융합얼라이언스 포럼을 비롯해 KICT, AURI, 에너지공단 등 관련 기관의 다양한 녹색건축 세미나를 통해 첨단기술과 정책 방향이 소개된다.


부대행사로는 △그린리모델링 우수사례 공모전(LH) △에너지 진로체험 프로그램(에너지공단) 등이 마련된다. 동시 진행되는 녹색건축한마당 기획전시관에서는 △녹색건축대전 수상작 전시와 함께 △그린투게더 체험관 △그린리모델링 공모전 전시관 △G-SEED 2020 △녹색건축 정책홍보관 등 다채로운 전시행사가 열린다.


기획전시는 한국건축산업대전과 동시개최된다. 건축산업대전은 우수 건축자재 및 건설장비, 건축관련 IT제품·솔루션을 전시하는 행사로 국토개발 홍보관 운영 등 국토도시개발 관련 정책홍보도 이뤄진다. 이번 건축산업대전은 건축사협회가 주관하고 국건위, 국토부, 환경부, 산업부, 한국건축가협회, 대한건축학회,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 KICT, 감정원 등이 후원한다.


특히 올해는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2019 녹색건축 해커톤 대회를 운영할 계획이다. 해커톤은 ‘녹색건축의 혁신을 넘어 혁명으로, 스마트 건축 해커톤’을 주제로 열린다. 녹색건축물 신축, 리모델링, 에너지절감, 친환경 관련 생활편의시설 등 녹색건축 관련분야와 ICT, 빅데이터 등 4차산업기술을 융합한 어플리케이션 개발, 관련정책 또는 창업아이디어 등을 발굴하기 위한 대회다.


본선 진출팀은 녹색건축·스마트기술 관련 기관탐방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획득하게 되며 6개의 시상팀에게는 감정원 취업가점과 함께 총상금 550만원이 수여된다.


녹색건축한마당 홈페이지(www.greenbuildingfestival.or.kr)에서 보다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으며 조기 등록자 100명에게는 친환경 기념품도 제공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