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6℃
  • 맑음강릉 28.7℃
  • 흐림서울 21.4℃
  • 맑음대전 25.7℃
  • 구름조금대구 31.3℃
  • 구름조금울산 23.6℃
  • 구름조금광주 25.6℃
  • 구름조금부산 20.6℃
  • 구름조금고창 22.1℃
  • 구름많음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7.0℃
  • 구름조금보은 23.5℃
  • 맑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3.9℃
  • 구름조금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더 뉴스

로렌하우스, 단독주택 최초 ZEB 2등급 획득

냉난방·조명 등 5대 부하 80% 이상 자체생산



임대형 제로에너지 단독주택인 세종시 로렌하우스가 단독주택으로는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물(ZEB) 본인증 2등급을 획득했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가 LH·에너지공단과 함께 추진한 세종시 로렌하우스는 태양광 등을 통해 전체 소비 에너지의 83% 이상을 자체 생산하는 제로에너지건축 주택단지다. ‘zeROenergy’와 ‘RENtal HOUSE’의 합성어로 에너지사용량이 제로에 가까운 주거형태다.

제로에너지건축물은 고단열·고기밀창호 등 패시브(Passive)기술로 에너지사용량을 줄이고 첨단 에너지관리시스템의 액티브(Active)기술 및 태양광패널과 같은 신재생에너지로 에너지를 생산해 에너지성능·효율을 최적화한 건축물이다.

국토부는 친환경 미래건축인 제로에너지건축의 보급확대를 위해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제를 도입해 에너지자립률에 따라 5개 단계로 나눠 등급을 부여하고 있다.

세종 로렌하우스는 2014년에 국토교통부의 제로에너지건축물 시범사업으로 선정된 뒤 2018년 건축물에너지효율등급 인증(1+++)에 이어 이번에 단독주택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물 2등급(에너지자립률 83.13%) 본인증을 취득했다.

로렌하우스는 태양광과 열회수환기장치 등을 설치해 냉난방‧조명 등에 쓰이는 에너지량의 80% 이상을 자체 생산(에너지자립률)하며 다양한 고효율설비시스템 채택으로 에너지소비량을 낮춰 혹서‧혹한기를 제외하고는 세대당 에너지비용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

태양광

창호

외단열

- 경사지붕 면적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

 

- KS인증모델 적용

 

- 고효율 단결정 모듈(385W, 정격효율 19.1%)

 

- 세대당 4.235kWp(22.165), 단지전체 254.1kWp(1,329.9)

- 로이 3중유리

 

 

 

- T/T 개폐방식으로 기밀성 최대한 확보가능

 

- 창호 단열성능 법적 기준대비 40% 향상

 

- SHGC 0.45 이상 유리적용, 난방에너지요구량 절감

- 외단열 적용(비드법보온판 23200T)

 

- 단열성능 최적화(법적기준대비 24.8%)

 

- 각 부위별 선형 열관류율 0.4W/mK 이내 설계

 

- 외단열 공법 적용, 열교 및 곰팡이 발생 최소화

△세종 로렌하우스 주요 적용기술

현재까지 로렌하우스 포함 제로에너지건축물 본인증 건수는 총 13건이며 2020년 공공건축물에 대한 제로에너지건축 도입의무화에 따라 제로에너지건축 보급이 본격 확대될 예정이다.

그간 본인증의 다수(69%)가 5등급에 머물렀으나 로렌하우스를 통해 특히 단독주택의 경우 큰 추가 비용없이 높은 수준의 제로에너지건축물을 실현할 수 있음이 확인됐다.

김상문 국토부 건축정책관은 “제로에너지건축은 건강한 거주환경 실현은 물론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핵심 수단임은 물론 광열비절감을 통해 주거복지에도 기여할 수 있다”라며 “우리 제로에너지건축 기술수준을 더욱 발전시키고 보급화를 앞당겨 관련 산업의 해외진출 및 일자리 창출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