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화)

  • 맑음동두천 18.5℃
  • 구름많음강릉 21.4℃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21.6℃
  • 구름조금대구 23.2℃
  • 구름조금울산 21.0℃
  • 맑음광주 21.4℃
  • 구름조금부산 17.4℃
  • 맑음고창 20.3℃
  • 맑음제주 22.5℃
  • 맑음강화 15.5℃
  • 맑음보은 20.7℃
  • 맑음금산 21.3℃
  • 맑음강진군 19.1℃
  • 맑음경주시 21.4℃
  • 구름조금거제 19.4℃
기상청 제공

더 뉴스

KCL, ESS 화재안전성 세미나 개최

강원대 소방방재학부와 공동 개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 원장 조영태)은 5월12일 강원대학교 그린에너지관에서 강원대학교 소방방재학부와 함께 ‘2022년 삼척 소방방재산업특구 발전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5월12~13일 이틀간 ‘ESS 시험인증 인프라 구축과 활용기술’에 관한 9개 연구분야 성과 발표로 진행됐다. 특히 ESS 화재안전검증센터 구축에 참여하고 있는 KCL,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 전기산업연구원, 전자산업협회, 스마트그리드협회, 방재시험연구원, 중앙대학교 등 국내 7개 기관과 영국 Ulster University, 미국 Case Western Reserve University 등 2개 해외 대학이 참여했다. 

삼척이 4대 공업도시로의 위상을 되찾을 수 있는 지속가능한 성장동력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개최된 이번 포럼에서는 소방방재산업특구를 중심으로 에너지 안전 시험인증, 교육, 연구의 핵심 클러스터 완성에 역량을 집중하는 프로젝트 추진이 절실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

주제 발표자로 나선 이승철 강원대학교 소방방재학부 교수(공학대학장)는 ‘소방방재 특화도시로서의 삼척시 발전과 미래 비전’에 대한 기조연설에서 “탄소제로시대에 대응하는 미래형 신재생에너지의 안전한 활용은 세계적인 핵심과제”이라며 “대규모 에너지저장장치(ESS)의 안전 확보는 국가적 미래 에너지 확대 정책의 최대 당면과제로써 안전성 시험인증산업 육성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이 교수는 “KCL이 구축 중인 세계 최대 규모 이차전지(ESS) 화재안전성검증센터가 올해 말 완공되는 것을 계기로 기술적 역량과 노하우를 세계에 입증해 미래 에너지산업을 선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강원대학교 방재, 에너지 관련 학과와 소방방재산업 특구와의 연계를 통한 지역인재 양성, 고용창출기반 마련 방안에 대해 이 교수는 “세계 최대 첨단 화재시험장을 갖춘 소방방재산업특구가 강원대학교 삼척캠퍼스와 근접해 있어 소방 방재, 에너지 관련 교수와 학생들에게 연구 실습시설 역할을 할 수 있다”라며 “해외 유수대학 관련 학위연계 교환 프로그램도 추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포럼 패널이자 소방방재산업특구 운영자로서 참석한 KCL 조재우 방재화재본부장은 “삼척이 신재생에너지안전 시험인증산업을 선도해가고 있다”라며 “세계 최대 규모 이차전지 화재안전성검증센터 구축을 통해 우리나라 ESS 제조사인 삼성SDI, LG솔루션, SK이노베이션 등이 첨단 시험인증인프라를 활용해 글로벌 기술을 선도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