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8.6℃
  • 구름많음강릉 29.4℃
  • 구름많음서울 29.0℃
  • 맑음대전 32.4℃
  • 구름조금대구 34.3℃
  • 맑음울산 30.6℃
  • 맑음광주 31.4℃
  • 구름조금부산 27.6℃
  • 맑음고창 30.5℃
  • 맑음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5.8℃
  • 맑음보은 31.0℃
  • 맑음금산 32.3℃
  • 구름조금강진군 31.2℃
  • 구름조금경주시 35.1℃
  • 구름조금거제 26.8℃
기상청 제공

더 뉴스

신성이엔지, 영업이익 흑자 전환 성공

1분기 매출액 1,379억원·영업익 29억원 기록
클린환경사업 ‘클린룸·드라이룸 수출’ 매출 견인


신성이엔지는 5월17일 1분기 매출이 1,379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83% 증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클린환경사업부문의 클린룸과 드라이룸 수출이 매출을 견인했으며 8분기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한 재생에너지사업부문도 일조했다. 

신성이엔지의 클린환경사업부문은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1,088억원, 영업이익이 23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동기대비 매출액은 84%, 영업이익은 44% 증가했다.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바이오 제조시설에 필수인 클린룸사업을 지속적으로 수주하고 이차전지, 드라이룸 관련 해외 매출이 증가하면서 좋은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신성이엔지는 현재 충북 증평에 207억원을 투자해 산업환경설비를 생산할 신공장을 건립하고 있어 향후 제품 생산 및 판매가 본격화되면 매출에 매우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증평신공장은 산업시설의 제조환경을 쾌적하게 만들어주는 제품들을 생산하며 환경 토탈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재생에너지사업부문은 1분기 매출액이 291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76%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6억원으로 8분기 만에 분기 흑자를 달성했다. 시장 수요가 회복되면서 태양광 모듈의 판매가가 인상됐었는데 이를 제품 가격에 반영하면서 나아진 실적을 기록했다.



신성이엔지는 현재 음성과 김제 2곳에서 운영하던 태양광 모듈 제조라인을 올해 1분기에 김제로 통합하면서 생산 및 자원 활용의 효율성을 갖추게 됐다. 전북 김제에 연간 800MW 규모의 태양광모듈 생산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500W 이상의 고출력 제품과 친환경 모듈 등의 핵심 제품들을 생산하고 있다. 35% 수준이었던 공장 가동률을 현재 70~80% 수준으로 상승시키면서 고객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신성이엔지의 관계자는 “각 사업부에서의 신규 수주가 이어지면서 8분기 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했으며 2분기에도 좋은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라며 “신규 공장을 준공하고 생산라인을 일원화함으로써 급증하는 고객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있는 만큼 올해는 괄목할 만한 실적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