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2 (목)

  • 맑음동두천 20.3℃
  • 구름조금강릉 21.2℃
  • 맑음서울 20.2℃
  • 구름조금대전 20.2℃
  • 구름많음대구 18.6℃
  • 구름조금울산 21.5℃
  • 구름많음광주 19.9℃
  • 흐림부산 20.3℃
  • 구름조금고창 21.6℃
  • 구름많음제주 22.3℃
  • 구름조금강화 20.5℃
  • 구름많음보은 16.8℃
  • 구름많음금산 16.6℃
  • 구름조금강진군 22.1℃
  • 구름많음경주시 20.4℃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더 뉴스

신성이엔지, 상반기 수주액 ‘3,000억원’ 돌파

전년比 26%↑…창사 이래 최대 신규 수주액 달성


신성이엔지가 올해 상반기 기준 신규 수주액이 창사 이래 최대 수주액을 달성하며 주목받고 있다. 

신성이엔지는 8월2일 올해 상반기 신규 수주액 3,252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동기대비 약 26%나 증가한 수치로 매출과 직결되는 수주잔고는 2분기 말 기준 약 2,000억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클린룸·드라이룸사업이 포함된 클린환경(CE)사업부문의 올 상반기 신규 수주액은 2,418억원으로 전체의 약 74%를 차지했다. 클린룸이란 반도체·디스플레이 등이 제조되는 고청정 공간으로 먼지·온도·습도가 완벽 제어된다. 드라이룸은 2차전지 및 양·음극재의 생산공간으로 고효율 제습 기능을 필요로 한다.

신성이엔지의 관계자는 “반도체·디스플레이 및 배터리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함에 따라 관련 기업들의 적극적인 증설과 투자가 이뤄졌다”라며 “이는 신성이엔지의 클린룸·드라이룸 수주 증가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올해는 국내외에서 꾸준히 수주가 이어지고 있어 실적 성장폭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신성이엔지는 반도체 테스트기업인 두산테스나와 85억원 규모의 클린룸을 수주했으며 현대자동차·LG에너지솔루션의 인도네시아 합작공장 내 클린룸·드라이룸을 시공하는 계약을 177억원, 113억원 규모로 연이어 체결한 바 있다.

또한 중국·헝가리·말레이시아 등 해외 법인을 설립해 수주 핵심거점으로 활용하고 있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에도 적극 진출하고 있다. 지난 5월 미국 애틀란타에 법인을 추가 설립하며 기존 오스틴 지점과 함께 2차전지·반도체분야 대규모 투자가 예상되는 미국시장 진출 포석을 마련했다. 



특히 최근 반도체·디스플레이 제조에 필요한 공조장비 및 2차전지 드라이룸 장비인 고효율 제습기 등을 생산하는 증평공장을 국내 최대 규모로 증설하며 변화하는 시장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신성이엔지의 관계자는 “반도체 및 배터리시장이 지속 커지고 있어 클린룸과 드라이룸 수주는 꾸준히 늘어날 것”이라며 “차별화된 기술력과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현지법인들의 수주 확대에 총력을 다해 괄목할 만한 실적성장을 이루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