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7 (화)

  •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12.1℃
  • 맑음대전 9.7℃
  • 맑음대구 11.7℃
  • 맑음울산 12.7℃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3.3℃
  • 맑음고창 9.6℃
  • 맑음제주 15.0℃
  • 맑음강화 13.5℃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9.7℃
  • 맑음경주시 11.8℃
  • 맑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캐리어, 공기열원 히트펌프 축열시장 확대

수축열·혼합축열, 한전 심야전력기기 인정


캐리어에어컨이 공랭식(공기열원) 히트펌프 인버터 냉동기를 이용한 축열시장 확대에 본격 나선다. 

지난 1991년 7월 설비형 냉열전용 빙축열사업에 진출했던 캐리어에어컨은 최근 공기열원 히트펌프를 열원으로 하는 △설비형 냉열전용(빙축열) △냉온열겸용(수축열) △냉온열겸용(혼합축열) 등 3개 설비에 대해 ‘한전 심야전력기기’로 인정받았다.  

공냉식 히트펌프 인버터 냉동기에 의해 가능한 대표적인 냉난방 축열시스템에는 수축열, 빙축열, 혼합축열 등이 세가지가 있다. 수축열시스템은 물의 현열을 이용해 냉열 또는 온열을 저장했다가 방열하는 시스템이며 빙축열시스템은 물을 제빙해 그 잠열을 이용해 냉열을 저장했다가 방열하는 시스템이다. 혼합축열시스템은 하나의 축열조에 2개 이상의 축열매체 또는 방법을 이용해 냉열 또는 온열을 저장했다가 방열하는 시스템이다. 

세 시스템에는 Toshiba Carrier의 공냉식 히트펌프 인버터 냉동기가 적용되며 수축열에는 냉방전용 냉동기가, 빙축열에는 냉방전용 브라인 냉동기가, 혼합축열에는 냉난방용 브라인 냉동기가 각각 적용된다. 

혼합·수축열시장 적극 공략

캐리어의 관계자는 “혼합축열시스템은 빙축열시스템의 장점과 수축열의 장점을 모두 이용해 개발된 시스템”이라며 “최근 급격히 발전한 공냉식 인버터히트펌프 냉동기를 적용, 심야시간을 이용해 최소 축열조 면적으로 냉난방이 모두 가능한 시스템”이라고 강조했다. 

혼합축열시스템은 심야시간에 히트펌프를 가동시켜 심야시간을 이용해 여름철에는 얼음을 저장하고 겨울에는 온수를 저장해 주간에 건물 냉난방에 이용할 수 있다. 기존 축열시스템(빙축열, 수축열)의 단점을 개선하고 냉난방 부하 불균형을 만족시킬 수 있어 중소형 건축물에 적합한 시스템이며 축열시스템과 동일하게 심야전기를 공급받을 수 있는 있다.

열원인 공랭식 인버터 히트펌프 냉동기는 순환펌프내장형을 포함한 모듈형 제품으로 단일용량 30~70HP 제품을 이용해 16대까지 연결, 최대 1,120HP 용량이 가능하다. 

각 장비별 압축기 4대로 구성돼 개별운전이 가능한 독립 냉매사이클을 적용해 성능, 품질, COP가 매우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겨울철 난방능력이 탁월하고 신개념 독립 냉매사이클 적용으로 겨울철 외기온도 -25℃에서도 난방운전이 가능해 소비자 만족도를 향상시킨 신개념 냉난방시스템으로 평가받고 있다. 

관련법규에 따르면 건축물에 중앙집중 냉방설비를 설치 할 경우 건축법 시행령 제87조, 건축물의 설비기준 등에 관한 규정 제23조에 해당 건축물에 소요되는 주간 최대 냉방부하의 60% 이상을 심야전기를 이용한 축냉식, 가스식, 소형 열병합발전방식, 신재생에너지 냉방방식 등으로 수용해야 한다. 주로 3,000m² 이상의 업무시설, 판매시설, 연구소가 이에 해당된다. 

캐리어의 관계자는 “축열시스템은 전통적으로 사용되는 방식으로 값싼 심야시간에 제빙했다가 주간시간에 방냉해 냉방에 적용하는 시스템”이라며 “운전비절감, 피크부하감소 효과가 있지만 축열탱크 설치면적이 필요하고 별도의 난방장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수축열시스템 역시 심야시간을 이용해 물을 축냉 또는 축열이 가능하지만 매우 큰 수축열조 면적이 필요해 주로 공장부지에 적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