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8.5℃
  • 구름많음강릉 14.7℃
  • 연무서울 8.1℃
  • 흐림대전 12.3℃
  • 연무대구 12.4℃
  • 구름조금울산 16.1℃
  • 박무광주 13.8℃
  • 맑음부산 15.5℃
  • 흐림고창 12.2℃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8.8℃
  • 흐림보은 5.0℃
  • 흐림금산 11.7℃
  • 구름조금강진군 14.1℃
  • 구름조금경주시 15.7℃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All That Coldchain

[전문가 인터뷰] 김종경 KCL 패키징기술센터장

“韓, 국제표준 주도…글로벌 신선물류 선점 기회”
‘신선물류기술 국제표준개발’ 과제총괄

국내 콜드체인산업이 안정적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제품과 서비스의 품질 및 안전을 보증할 수 있는 표준화·인증제도 수립이 선행돼야 한다.

대한민국 최고 시험·인증기관으로 자리잡은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은 콜드체인분야의 연구와 국내 및 국제표준 개발을 선도하고 있다. 식품 및 의약품 콜드체인 표준화를 중점적으로 추진해 다수의 국제 표준안이 ISO(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Standardization)로 채택되는 성과를 올렸다.

‘신선물류기술 국제표준개발’ 과제총괄을 통해 국내 관련산업 발전과 개발된 기술력을 세계에서 인정받을 수 있도록 힘쓰고 있는 김종경 KCL 패키징기술센터장을 만나 그동안의 성과를 들었다.

■ 과제 배경과 경과는
신선식품과 바이오 의약품 등의 수출·입 및 유통이 확산되고 있으나 국제적으로 통용할 수 있는 사용기준 및 시험 등에 대한 표준은 없었다. 신선물류시장은 고부가가치사업으로 우리나라가 이러한 표준을 개발하고 선도한다면 국내 신선물류산업의 내실을 다지고 국가경쟁력을 강화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또한 국내에서도 신선물류의 안전성 및 안정성을 확보하고 품질향상을 위한 기준개발을 진행했으며 보관, 운송, 정보와 관련된 단체표준안도 개발했다.

이번에 개발한 국제표준은 △소화물의 정온수송포장 일반요건과 시험기준으로 NP, CD, DIS 등이 제안에 채택됐다. 국가표준으로는 △택배서비스용 정온포장 용기에 대한 일반사항 및 시험방법 △수송포장-정온수송용 의약품 수동포장 요구조건 등을 제정했다. 단체표준은 △식품용 저온물류센터 보관분야 요구사항 △식품 콜드체인 운송서비스 지침 △사물인터넷 기반 신선물류 실시간 데이터수집을 위한 프로토콜 등이다.

■ 국제활동은
ISO는 공업상품이나 서비스의 원활한 국제교류를 위해 관련표준화를 제정하는 국제기구다. 이번 과제를 통해 ISO 내 신선물류(temperature controlled supplychain) WG16을 설립했다. 당초 TC/SC 설립이 목적이었지만 국가기술표준원과 논의 결과 정온수송포장에 관한 WG신설로 방향을 선회했다.

이번 신규 WG(ISO TC122/WG16)의 의장 및 프로젝트리더를 수임했으며 관련 국제회의, 총회, 국제협력포럼 등에서 활동했다. 표준화를 위한 한·중 국제협약도 체결하는 성과를 가져왔다.

국제 신선물류는 사실상 한국이 국제표준을 주도하고 있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선도적인 표준화활동을 지속해 운영, 서비스, 인증 등의 약점을 보완한다면 국내 신선물류산업이 기술과 서비스측면에서 글로벌시장을 선점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작용할 것이다.

■ 향후 연구방향은
지금까지는 콜드체인의 기본이 될 수 있는 보관, 수송, 포장 등에 집중해왔고 앞으로는 바이오의약품, 농·축산 제품 등 개별아이템에 대한 세부적인 연구도 진행할 예정이다.

KCL은 R&D와 함께 기업의 경쟁력 증진을 지원하고 있다. 좋은 아이템이 있다면 R&D와 함께 중소기업의 해외진출도 지원하고 포럼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전문가들을 규합하고 도출된 내용을 정부에 건의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