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4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스페셜리포트

[토탈 콜드체인 선도기업] 캐리어냉장

토탈 콜드체인 솔루션 세계시장 ‘인정’

캐리어냉장의 토탈 콜드체인사업은 차량용 냉동기를 비롯해 쇼케이스, 저온창고까지 포괄하고 있다. 상업용 쇼케이스, 물류창고용 저온시스템, 차량용 냉동기, 업소용 주방냉장·냉동기기사업 등을 통해 안전한 먹거리를 위한 토탈 콜드체인 솔루션을 목표로 박차를 가하고 있다.


캐리어냉장은 지난 2013년 인버터 쇼케이스를 출시한 후 국내 쇼케이스시장에서 독보적 1위를 달리고 있다. 캐리어냉장의 인버터 쇼케이스는 기존 쇼케이스대비 최대 49%의 에너지절감을 실현한 제품으로 현재 국내 편의점 및 마트에 설치돼 있다.

 

글로벌시장서 인정

캐리어냉장은 글로벌 업계 1위의 캐리어 트랜지콜드(Carrier Transicold)사와 핵심기술 제휴 및 판매망, 유지보수 서비스 협력을 통해 국내 최초로 고성능, 고효율 차량용 냉동기를 선보이고 있다.

 

강성희 캐리어냉장 회장은 차량용 냉동기 사업부문을 2011년 핵심 개발 사업으로 설정하고 무시동 냉동기와 하나의 압축기와 응축기로 탑내의 냉동과 캐빈의 냉방이 동시에 가능한 제품 및 기술개발에 집중했다.

 

차량용 냉동기부문 매출은 지난 2013년부터 현재까지 약 180억원을 달성했다. 특히 2014년도에는 중동·아프리카의 수출확대로 약 94억원까지 달성하기도 했다.

 

캐리어냉장은 기아·현대차와 글로벌 캐리어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중동 및 아프리카지역의 수출을 확대해가고 있다. 2013년부터 지금까지 중동·아프리카지역에만 약 9,000대를 수출했으며 최근에는 동유럽을 비롯해 동남아, 남아메리카, 러시아까지 수출국가를 확대해가고 있다.

 

연료손실 최소로 신선도유지

중동지역 수출 주력제품인 스탠바이 일체형 냉동기AC스탠바이 모터를 동력원으로 사용해 차량정지 및 배차대기 시에도 냉동기 운전이 가능하며 콤팩트한 구조로 저장공간을 확대한 것이 특장점이다.

 

차량주행 시의 동력원으로 메인엔진을 사용하는 것과 달리 정지 시에는 AC스탠바이 모터를 동력원으로 가동한다. 냉동차량 배차대기 시에도 공회전으로 인한 에너지소모와 연료손실을 줄이고 식품의 온도와 신선도를 유지시킨다. 실외기 내부에 AC스탠바이 모터와 압축기를 내장하고 압축기와 응축기를 일체화시켜 저장공간을 확대함으로써 실효성을 높였다.

 

캐리어냉장은 저전력, 고효율의 차량용 냉동기 개발에도 집중, 인버터 무시동 에어컨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1개의 압축기와 응축기로 차량용 냉동기와 에어컨을 동시에 가동시키는 올인원 멀티 차량용 냉동기와 엔진정지 시에도 냉동기 운전이 가능한 하이브리드 인버터 차량용 냉동기를 향후 주력제품으로 내세울 계획이다.

관련기사